원래 오키나와는 홀로 바이크여행을 하려고 했었다.


그런데


1월 7일, 고향 친구 요루와 암절이 올라왔다.

오랜만에 만나서 이런저런 얘기를 하다가 여행얘기가 나와서 오키나와 얘기를 하니 유럽갔다온지 얼마안된 요루가 덥석물었다 ㅋㅋ


날짜는 벚꽃이 피는 2월 초, 우리는 그날 바로 비행기를 예매했다.




구글에서 오키나와의 관광지가 얼마나 있는지 찾아보았다 ㅋㅋ

생각보다 갈만 한 곳이 많아서 놀람 ㅋㅋ


크게 북부 중부 남부로 나누고 북부에서 남부로 내려오는 일정을 선택.


동선은 나왔으니 교통편과 세부일정을 정리한다.




최대한 간결하고 일목요연하게 정리해서 PDF파일로도 저장해두고 폰으로 캡쳐까지 해둔다








오키나와 주요 맛집정보

이런거 찾느라 블로그 몇 개를 봤는지 모르겠다 -,.-ㅋㅋ







맵코드도 홋카이도 때와 마찬가지로 여러가지 주소가 있길래 전부 적어갔지만

대부분 첫번째 번호로 검색이 되었다 ㅋㅋ




계획도중 홋카이도 여행을 다녀왔고 대부분의 일정이 완료되었다.


출국전 날, 마지막으로 짐싸면서 ㅋㅋ




무사귀환을 기원하며 인생맥주 삿포로 클래식으로 여행의 축포를 올렸다 ㅋㅋ










오후 비행기라 넉넉하게 준비해서 집을 나섰다.





공항에서 살짝 늦은 점심을 먹고







연착안되면 지구가 멸망하는, 피치못할때 타는, 피치항공 티켓팅

(참내... 다시는 피치 안탈꺼다ㅠㅠ)







발권하고~








일찍도착해서 앉아서 셀카찍고 놀다가 뱅기 탑승~





허허 쪼꼬미구먼 허허허





타자마자 핵꿀잠










오키나와는 일본보다 한참 밑에 있는데도 비행시간이 일본 본토와 별반 다르지 않아서 좋다 ㅋㅋ

(탈것 오래타는거 극혐러)


저녁의 오키나와에 도착~




공항은 피치항공이라 서브터미널로 왔는데 상당히 작음...






왼쪽에 매점같이생긴거 면세점 ㅋㅋㅋㅋㅋㅋㅋ





무료 공항버스를 타고 메인터미널로 이동합니다




공항도착했으면 모노레일/유이레일 이라고 쓰여있는 표지판을 보면서 이동합니다

그걸타고 시내로 이동해야하기 때문이죠 ㅋㅋ




공항 반대편 흰색건물로가면 유이레일을 탑승할 수 있습니다




타는방법은 지하철과 동일합니다

발권기에서 목적지 선택 후 엔화를 넣으면 표가 나오죠





상당히 깔끔했던 유이레일 내부





손조심 스티커 ㅋㅋㅋ

누가 섬 아니랄까봐 해산물 캐릭터로 ㅋㅋㅋ





음~ 제 일일짐꾼 김선생입니다 힘이 굉장히 좋죠 ㅋㅋㅋ




겐초마에역에서 하차하여 숙소로 이동~









숙소 : 게스트하우스 그랜드 나하



숙소에 짐을 넣어두고 배가 고프니 라멘먹으러 이동~



님 길알고 먼저 가시는 건가요??ㅋㅋㅋ




가다가 본 쌩뚱맞은 간판 ㅋㅋ







나하시내에서 어렵지 않게 찾을 수 있는 위치에 있는 코우류라멘집!






들어왔는데 손님이 하나도 없길래 물어보니 아직 영업은 한단다. ㅋㅋㅋ

(이거 못먹었으면 큰일날뻔했음. 배도 고팠지만 너무 맛있었음!!!)




일본음식점을 가면 요!! 자판기가 있는 곳들이 있는데

지하철발권기 처럼 설정하고 돈넣는게 아니라 돈을 먼저 넣고 선택을 하면 표가 나와요~

(잔돈은 '오쯔리' 버튼을 눌러야 나옵니다)





우린 코우류라멘과 교자+밥을 시켰어요




라면은 위처럼 선택식으로 가능한데 개인적으로 처음엔 노말하게 먹는걸 좋아해서 전부 보통으로!





짜잔~~ 역대 일본여행 다니면서 먹었던 라멘중에 단연 최고라고 할 정도로 맛있었다 ㅋㅋㅋ

오키나와 여행을 계획하고 있다면 꼭!! 드셔보시길 권장!합니다 ㅋㅋ









나하 시내의 핫플레이스 국제거리로 가볼까요~








코우류 라멘집에서 큰길을 건너 직진하면 되는 코스라 별다른 어려움은 없었다 ㅋㅋ






10여분 걸어 도착한 국제거리!

아직 추운 한국의 느낌과는 사뭇다르게 기분좋은 초여름밤의 청취를 느낄 수 있었다




국제거리 좌, 우측으로는 음식점과 많은 기념품 가게들이 즐비해 있는데

굳이 힘들게 찾을 필요가 없을 정도라 여유있게 쇼핑한다면 원하는 아이템을 겟할 수 있을것같다 ㅋㅋ












국제거리 돌아다니면서 돈키호테에서 간단한 저녁간식사서 숙소로 복귀~







오키나와 특산맥주는 오리온!

종류가 다양한 편이고 각각 맛도 확연하게 달라서 애주가분들은 즐기기 좋을것같아요 ㅋㅋ




+ Recent posts